ABN

ON AIR

고객센터 1544-1100주중 09:00~20:00주말/공휴일 09:00~18:00

검색

'야당'없는 행정사무감사…여전히 '견제'

기자 사진 이미지
이채원 기자, cwlee@abn.co.kr
방송일 : 2019.06.12

앵커 멘트성남시의회가 더불어민주당 의원들만 참여한 반쪽짜리 행정사무감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민주당 의원들만 참석한 자리에서 판교구청사부지 매각안에 대한 감사가 있었습니다. 보도에 이채원 기자입니다.

기사 멘트12일 오전 열린 시의회 경제환경위원회 행정사무감사.

자유한국당 안광환 위원장 자리에는
더불어민주당 서은경 간사가 앉아 회의를 진행했습니다.

지난 11일 오후, 판교구청사부지 매각 건이 담긴 공유재산 관리계획 제3차 변경안이 민주당 의원들의 주도로 가결됐습니다.

지난주 상임위장에서 물컵을 집어 던진 윤창근 의원이
사과 발언을 하고, 야당 의원들의 불참에 대해선
유감을 표명했습니다.

<현장음> 윤창근 의원 / 성남시의회 경제환경위원회(더불어민주당)
"위원장이 일방적으로 지난 1년간 유일하게 발언 중에 정회를 선포해서 이 사태가 발생했고 급기야는 본회의장을 점거해서 이 중요한 행정사무감사에 참여하지 않고 있고…."


한편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은 전날부터 본회의장 농성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혹시나 상임위 통과 안건을 본회의에 올려 최종 의결하는 것을 막기 위해섭니다.

<현장음> 안극수 대표 / 성남시의회 자유한국당
"성남시의회 자유한국당, 바른미래당 의원 일동은 민주당 의원들의 불법 상임위 강행처리를 막기 위해 무기한 본회의장 점거 농성에 돌입한다."

여야 대립이 극한으로 치달으며 민주당만 참여한 반쪽짜리 행정사무감사는 당분간 계속될 전망입니다.

ABN뉴스 이채원입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