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N

ON AIR

고객센터 1544-1100주중 09:00~20:00주말/공휴일 09:00~18:00

검색

<단지소개> 물놀이 축제로 하나 되는 도촌동

기자 사진 이미지
신예림 기자, newyerim@abn.co.kr
방송일 : 2019.08.12

앵커 멘트생생한 우리 마을 소식을 전하는 시간이죠. 오늘은 중원구 도촌동 섬마을에 다녀왔습니다. 휴먼시아 섬마을 단지 주민들이 모여 물놀이 축제를 열었는데요. 올해는 새터민 가족들도 함께해 더욱 특별했습니다. 현장을 신예림 기자가 카메라에 담았습니다.

기사 멘트축제의 막을 올리는 아이들의 노랫소리.

아름다운 화음을 배경으로 본격적인 물놀이 축제가 시작됩니다.

넓은 풀장에 들어가 친구들과 물장구를 치고,
한편에 마련된 기다란 미끄럼틀도 탑니다.

<인터뷰> 박민지 김윤진 / 중원구 도촌동
"나와서 친구들이랑 재밌게 놀 수 있어서 좋았어요. 방학이라 심심했는데 여기 나와서 좋았어요."

공원 한가운데에서는 시원한 분수가 하늘 높이 쏘아 올려지고.
아이들은 물줄기 사이를 이리저리 뛰어다니며 흠뻑 젖습니다.

도촌동 휴먼시아 섬마을 7,8,9단지 주민들이 모여
신 나는 물놀이 축제를 열었습니다.

<인터뷰> 김준성 / 중원구 도촌동
"여러 이벤트를 체험해서 아주 재밌었어요. 저는 림보체험도 재밌었어요. 평소에는 북한말도 잘 몰랐었는데 여기서 알게 돼서 유익했어요."

특히, 올해에는 새터민 가족과 함께하는 축제로
더욱 특별했습니다.

북한말 뜻 맞추기, 북한 관련 상식 OX퀴즈 등을 진행하며
이웃이 서로를 이해하며 함께 어울립니다.

<인터뷰> 송영철 이승진 / 7,8,9단지 주민대표회의
"아이들이 즐겁게 놀고, 단지의 화합과 발전을 위해 (마련했습니다.) 7,8,9단지에 새터민 분들이 많이 계셔서 그 분들과 같이 화합하기 위해 마련했습니다."

무더위를 날리는 물놀이 축제에서
도촌동 주민들은 다시금 화합을 다졌습니다.

ABN뉴스 신예림입니다.

이 뉴스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이전 다음
시설물에도 도로명주소 생긴다
도로점용허가를 받고 운영되는 거리가게 72곳에 도로명주소가 부여됐습니다. 거리가게는 길가에서 볼 수 있는 구두수선업체나 신문 등을 판매하는 가로판매대와 같은 시설물을 말합니다.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사물주소 부여' 사업에 따라 성남시도 시행을 시작한 겁니다. 도로명주소 안내시스템 홈페이지에 접속해 구두수선대에 있는 도로명주소를 입력하면 지도상으로 정확한 위치까지 알 수 있습니다. 기존에는 건물과 떨어진 곳에 있는 시설물은 네비게이션을 이용해도 찾기가 쉽지 않았지만, 시설물에도 주소가 생기면서 쉽게 찾을 수 있게 됐습니다. <전화인터뷰> 금용구 회장 / 분당구두기능인협회 "지금 (도로명주소 생긴 지) 한 달밖에 안됐다보니까 좋다, 나쁘다는 아직 없고요. 앞으로는 아마 우편물을 받을 수 있다는 것은 굉장히 좋은 것 같아요." 이외에도 가로등 만 이천여 개에도 도로명주소가 붙어있습니다. 응급 상황 시 구체적인 위치를 수월하게 전달할 수 있습니다. 현재는 경찰과 소방서에서만 조회가 가능하지만, 조만간 일반 시민도 조회할 수 있게 됩니다. <인터뷰> 김영근 주무관 / 성남시 도로명주소팀 "그동안 거리가게에는 주소가 없어 소상공인들이 우편이나 택배를 받을 때 불편을 겪었는데요. 이번에 성남시에서 거리가게 72개소에 도로명주소를 부여함에 따라 소상공인들이 경제활동을 할 때 발생하는 불편사항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성남시는 사물주소가 붙어있는 가로등도 도로명주소 시스템에서 조회할 수 있도록 처리하고, 버스 정류장이나 택시 승강장 등에도 주소를 부여한다는 계획입니다. ABN뉴스 하도헌입니다.
2019.08.19
"청년구직활동지원금으로 취업 성공"
올해 스물한 살의 윤채림 씨. 학교를 졸업하고 취업을 준비하고 있지만 비싼 학원 교육비와 면접 의상 등이 부담스럽습니다. <인터뷰> 윤채림 / 중원구 은행동 "돈 때문에 부모님께 말씀드리기도 그렇고 면접 볼 때 입고 갈 옷이나 금전적인 문제 때문에 좀 답답해요." (CG) 한 조사결과에 따르면 취업을 준비하는 청년들의 가장 큰 어려움은 바로 취업준비 비용으로 나타났습니다. 스스로 취업을 준비하는 청년들의 취업비용 부담을 완화하고자 구직활동지원금을 지원하는 청년구직활동지원금 사업. 성남고용노동지청은 취업을 준비 중인 미취업 청년을 대상으로 월 50만 원씩 최대 6개월 지원하는 청년구직활동지원금의 지원인원을 늘린다고 밝혔습니다. 예전에는 졸업 후 1년 이내에 유사사업 경험이 없는 청년으로 한정했지만, 8월부터는 청년구직활동지원금 지원 대상을 선정할 때 우선순위를 적용하지 않고 요건만 충족하면 됩니다. <인터뷰> 신현미 / 고용노동부 성남고용노동지청 "지원요건은 학교 졸업이라든지 중퇴를 한 후 2년 이내에 18~34세 미취업 청년이고요. 기준가구 중위소득이 120% 이하인 청년들에 한해서 지원합니다." 신청은 온라인청년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매월 1일~20일 사이 할 수 있고, 다음 달 10일 결과를 발표합니다. 지원 대상자 본인이 구직 활동 시 월 50만 원씩 클린카드에 포인트로 최대 6개월 지원금을 주며, 유흥과 도박 등에는 사용이 불가합니다. ABN뉴스 이채원입니다.
2019.08.19
TOP